수료생이 전하는 내일배움캠프의 생활기 | 백엔드 Spring 과정 이지선

수료생이 직접 이야기하는 생생한 내일배움캠프 생활을 들어보세요.
May 20, 2024
수료생이 전하는 내일배움캠프의 생활기 | 백엔드 Spring 과정 이지선
✍🏼
내일배움캠프 안에서는 어떤 일들이 일어나고 있을까요? 4개월동안 오롯이 집중해야 하는 내일배움캠프를 선택하기까지, 많은 고민이 될 수밖에 없을 거예요. 이러한 분들을 위해 내일배움캠프를 직접 경험한 수료생들이 들려주는 '진짜' 내배캠 이야기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수료생들의 생생한 경험담을 통해 내일배움캠프에서 어떤 성장과 발전을 마주할 수 있을지 그려보세요.
 
안녕하세요, 저는 백엔드 Spring 3기를 수료한 이지선입니다. 오늘은 제가 경험한 내일배움캠프 생활을 모두 전달해드릴게요!
 

⏳내일배움캠프에서의 하루

Q.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어떤 일정으로 진행되나요?

오전 9시까지 입실 체크 후, Zep에 접속해서 캠을 켜고 팀원과 인사를 나눕니다. 오전 9시부터 10시까지 진행되는 알고리즘을 푸는 코드카타를 진행합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개인 공부 및 팀 일정을 수행합니다. 오후 1시부터 2시까지 점심 식사를 마친 후, 팀원과 오전 진행 상황을 확인합니다.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오후 공부를 진행하고, 오후 6시부터 7시까지 저녁 식사 시간을 가집니다. 저녁 식사 후 팀원과 오후 진행 상황을 확인하고 오후 9시까지 일과를 보냅니다. 오후 9시부터 12시 사이에 퇴실 체크를 합니다.
매일 주어지는 과제는 TIL과 알고리즘입니다. TIL을 통해 공부한 내용을 기록하고, 취업에 필요한 코딩테스트를 대비하기 위해 매일 알고리즘을 1개씩 풀어야 합니다. 주차 별로는 공부해야 하는 과목이 달라지며, 강의를 기반으로 한 과제가 주어집니다. 2~3주에 한 번씩 개인 과제와 팀 과제를 번갈아 가며 수행하게 됩니다. 팀과 과제가 주어진 첫날 회의를 통해 서비스의 기획부터 개발까지 진행합니다.
 

Q. Zep에서의 학습은 어떻게 이루어지나요?

Zep은 캠프를 진행하는 메타버스입니다. 공간은 크게 사전캠프, 스터디, 캠프, 시험장, 모의 면접장이 있습니다.
사전캠프 공간은 사전캠프를 진행하는 동안 사용합니다. 조별로 자리가 나뉘어 있고, 사전 캠프 조원들과 공부와 프로젝트를 진행합니다. 사전 캠프가 끝나면 스터디, 캠프, 시험장, 모의 면접 공간에 출입할 수 있습니다.
본 캠프 동안 가장 많이 이용하는 공간은 캠프 공간입니다. 캠프 공간에서 모든 캠프의 활동을 진행합니다. 조별로 공간이 나뉘어져 있고, 중간에 매니저님 방과 튜터님 방이 있습니다. 모르는 것과 궁금한 점은 상주해 계신 매니저님과 튜터님께 여쭤볼 수 있습니다.
 

📚내일배움캠프의 커리큘럼

Q. 내일배움캠프는 4개월간 어떤 커리큘럼으로 진행되나요?

크게 6개의 챕터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챕터1 웹 개발 종합반 강의를 기반으로, 팀원을 소개하는 간단한 웹페이지를 구성합니다. 웹 개발의 전반적인 흐름을 이해할 수 있습니다.
챕터2 프로그래밍 기초 주차로, Java 문법 종합반 강의를 기반으로 객체지향 언어에 대해 학습합니다.
챕터3 주특기 주차의 시작으로, 주특기 입문과 숙련 주차로 나뉩니다. 이때부턴 베이직, 스탠다드, 챌린지 반으로 수준 별 분반을 통해 학습합니다.
챕터4, 5 주특기 심화 주차와 주특기 플러스 주차로, 챕터 3보다 좀 더 깊은 내용을 학습하여 전문성을 높입니다.
챕터6 최종 프로젝트로 캠프에서 공부한 내용을 통해 팀원과 함께 새로운 서비스를 기획, 개발, 배포, 운영까지 하는 과정을 진행합니다.
 

Q. 사전캠프에 참여하셨나요?

사전캠프에는 참여하지 않았습니다.
 

Q. 미니 프로젝트(기본기 프로젝트)과정에서는 무엇을 배울 수 있었나요?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동안, 개발을 하며 정리할 내용과 학습한 내용을 블로그에 정리하는 방법을 배웠습니다. 정리할 때는 어떤 의도로 해당 기능을 구현했는지, 해당 기능은 어떤 로직으로 코드가 작동하는지, 버그 또는 에러는 어떤 것이 있었고 어떻게 해결했는지 등을 고려해서 작성하였습니다.
팀원 소개 프로젝트로 웹 개발 종합반 강의를 수강한 후, CSS, HTML, JavaScript로 간단한 웹페이지를 구성하는 프로젝트입니다. 우리 팀 약속으로 하루 일정을 정하고, 날짜별 진행 상황을 정했습니다. 구성 회의, 기초 뼈대 구현, 세부 사항 구현, 발표로 일정을 나누었고, 일정에 맞춰 프로젝트를 진행했습니다.
매일 오전 10시와 오후 5시에 각자의 진행 상황을 공유하고, 다음 할 일을 브리핑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중간에 막히는 부분은 바로바로 팀원과 공유하며 해결해 나갔습니다. 특히 Git 사용법이 다들 미숙하여 문제가 많이 발생했는데, 팀원들끼리 해결되지 않는 부분은 튜터님을 통해 해결할 수 있었습니다.
 

Q. 각종 언어 및 프레임워크 학습에서 어려운 점은 없으셨나요?

Spring Security를 이해하는 게 어려웠습니다. 보안을 위한 다양한 설정 옵션과 필터 체인의 동작 원리를 이해하는 것이 힘들었습니다. 또 인증, 인가, 세션 관리, CSRF 방어 등의 개념을 이해하고 구현하는 것이 시간이 오래 걸렸습니다.
미니 프로젝트를 통해 웹페이지를 구성하는 CSS, HTML, JavaScript를 학습합니다. 그 후 주특기 주차에 들어가며 입문, 숙련, 심화, 플러스 주차 나누어져 Java와 Spring, JPA을 학습하고 3번의 프로젝트를 통하여 학습한 주특기를 강화합니다.
주특기 입문 주차에는 JVM 구조부터 CRUD, SQL 작성, 페이징 등을 배웁니다. 숙련 주차에는 Spring Security를 적용하는 방법을 배웁니다. 쿠키와 세션에 대해 이해하고 JWT에 대한 개념을 익힙니다. 예외 처리를 구분하여 관리합니다. 심화 주차에는 OAuth에 대해 학습합니다. 단위 테스트와 통합 테스트를 진행하고, Global 예외를 API 예외 처리를 통해 처리합니다. 플러스 주차에는 JPA의 심화 이론을 학습합니다. 또 AWS 클라우드 서비스의 종류와 구조를 배워 프로젝트에 적용할 수 있습니다.
 
 

Q. 내일배움캠프는 정규 과정 외에도 다양한 세션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가장 만족한 세션은 무엇인가요?

Git 세션부터 시작해서 알고리즘, Java, 데이터베이스, Docker 등 전반적인 개발 관련 세션부터, 좋은 개발자 특강, 연봉 1억 받는 개발자 특강, 이력서 특강 등 취업에 도움이 되는 세션까지 진행됐습니다.
첫 번째로 AWS 배포 강의가 가장 도움이 많이 됐습니다. 프로젝트를 구성하고 구현하는 것에는 익숙해졌지만, 실제로 서비스를 배포하고 운영하는 경험은 부족했습니다. 이러한 부분들을 AWS 배포 세션을 통해 보충할 수 있었습니다. 세션은 녹화가 되어 세션 진행하는 동안에는 강의를 들으며 이해하고, 녹화된 강의를 재생하며 혼자서 차근차근 진도를 나갔습니다. 그 결과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배포할 수 있었습니다.
또 이력서 세션이 기억에 남습니다. 이력서는 정해진 틀이 있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어떤 틀을 쓸지부터 어떤 내용을 넣어야 할지 고민이 많았습니다. 내일배움캠프에서 진행한 이력서 세션을 통해 큰 틀부터 세부 내용까지 상세한 설명과 실제 예시를 통해 설명해 주셨고, 실제로 제 이력서를 작성하며 이력서 작성에 대한 감을 잡을 수 있었습니다.
 

Q. 내일배움캠프의 하이라이트라 할 수 있는 최종 프로젝트, 지선 님은 어떤 점이 가장 좋으셨나요?

최종프로젝트는 5주 동안 진행하며, 3주 동안 서비스를 기획하고 구현해서 배포한 후, 남은 2주 동안 유저 테스트를 통해 서비스를 고도화해 나가는 작업을 진행했습니다.
제가 속한 팀은 서비스 기획 시간을 1주로 오래 잡아, 기획을 탄탄하게 하고 Git Convention과 Code Convention을 강하게 잡고 시작하였습니다. 매일 오전 10시에 회의를 진행하며 진행 상황을 공유했고, 앞으로 진행해야 할 사항들을 정리했습니다. 또 화이트보드를 통해 다음날 회의해야 할 사항들을 미리 작성해 두고 공유했습니다. 매일 회의록을 기록하며 ERD 다이어그램, API 명세서, 아키텍처에 큰 변경 사항이 생길 때마다, 버전을 나누고 버전별 변경 사항을 작성했습니다.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매번 모든 변경 사항을 팀원과 공유하기는 힘들었는데, 꼼꼼히 회의록과 버전을 나누어 기록하니 팀원에게 설명하기도 쉬워지고 마지막에 프로젝트를 정리할 때도 변경 과정에 대한 이유를 확인하기 좋았습니다. 이 경험을 통해 기록과 버전에 대한 중요성을 깊게 느낄 수 있었습니다.
 
 

🧑🏼‍🏫내일배움캠프에서 만난 사람들

Q. 내일배움캠프의 튜터님은 어떤 분들인가요?

튜터님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상주해 있는 튜터님과, 오후 6시 이후에 상주하시는 튜터님들로 나뉘어져 있습니다. 본 캠프를 진행하면 담임 튜터님이 정해지고, 담임 튜터님이 아니더라도 궁금한 부분을 여쭤볼 수 있습니다.
담임 튜터님은 매주 상담을 통해 수강생의 실력을 파악하고 앞으로 공부해야 할 방향을 잡아줍니다. 질문을 받았을 때, 파악한 실력을 바탕으로 설명해 주십니다. 기본이 부족하다면 기본적인 개념에 대해 더 자세히 설명해 주시고, 기본은 충실한데 헷갈리고 있는 부분이 있다면 바로 잡아주고 더 심화한 내용으로 깊게 설명해 주십니다.
 

Q. 튜터님께 도움을 받았던 경험을 한 가지 말씀해주세요.

Java의 call by value와 call by reference의 차이에 대해서 여쭤본 경험이 제일 기억에 남습니다. 구글링을 통해 블로그 글들을 많이 읽어봤지만, Java는 언제나 call by value라는 글이 주였지만 call by reference 방식도 존재한다는 글도 많아 정리하기가 너무 힘들었습니다.
튜터님에게 어떤 부분이 헷갈리는지 설명해 드렸고, 튜터님은 제가 이해가 확실히 되는 부분까지 깊게 설명해 주셨습니다. 또 제가 기존에 C++이 주 언어였었는데, C++과 Java에서 동작 방식의 차이를 설명해 주며 이해할 수 있게 도와주셨습니다.
 

Q. 내일배움캠프의 매니저님은 어떤 역할을 해주시나요?

매니저님은 오전 9시부터 6시까지 Zep에 상주하며, 언제나 저희의 일과와 과제 진행도를 체크하고 어려운 부분에 대해서 도움을 주시는 분들입니다. 담임 매니저님은 수강생이 어려움에 처했을 때나, 고민되는 부분이 있을 때 적극적으로 상담을 통해 함께 고민을 나누고 해결해 주십니다.
가끔 늦잠으로 캠프에 지각할 때는 매니저님의 모닝콜을 통해 일어날 수 있도록 도와주십니다. 매일 TIL과 과제 진행도를 확인하며, 매일 주어진 과제를 진행할 수 있도록 장려해 주십니다. 팀을 구성할 때, 매번 팀원 간의 다면평가를 기준으로 최적의 팀을 짜기 위해 신중히 고민하고 구성해 주십니다.
 

Q. 매니저님께 도움을 받았던 경험이 있나요?

전날 밤늦게까지 공부하고 잠이 들 때면 아침에 가끔 늦게 일어날 때가 있었습니다. 9시가 지나면 매니저님이 지각생을 체크하고 항상 전화를 해주셔서, 많이 늦지 않게 출석하고 늦은 시간만큼 더 오랫동안 공부하고 퇴실했던 경험이 가장 기억에 남습니다.
더불어 TIL 작성이 어려워 매니저님께 상담을 요청한 경험이 있습니다. 매니저님께 고민을 말씀드리니 적극적으로 참고할 만한 문서를 찾아주시고, 제가 작성한 TIL을 보고 보완할 점이나 피드백을 지속적으로 주셨습니다. 매니저님의 적극적이고 지속적인 피드백을 통해서 점차 TIL 작성이 익숙해졌고 고민을 해결할 수 있었습니다.
 

Q. 팀프로젝트에서 만난 팀원들은 어땠나요?

의견이 충돌하는 팀원도 있었지만 다들 열심히 하는 팀원들이었습니다. 팀은 2~3주에 한 번씩 정해지며, 한 번 팀을 이루면 팀 프로젝트를 진행한 후 다시 새로운 팀을 구성합니다. 팀 프로젝트가 끝나면 다면평가를 통해 팀원을 평가하는 시간이 주어지는데, 다면 평가를 기준으로 다음 팀이 구성됩니다. 좋지 않은 평가를 할 시 불이익이 주어지는 것이 아닌, 그 팀원과 다시 팀이 되지 않게 참고하는 등, 모든 수강생을 배려하며 팀이 꾸려집니다.
팀은 처음 만나는 날, 함께 일과를 어떻게 진행할지, 목표를 어떻게 잡을지 팀 회의를 통해 정하게 됩니다. 정한 룰과 목표를 기반으로 팀과 협업을 진행하게 됩니다.
 

Q. 팀원과 교류하며 가장 기억에 남는 일화를 작성해 주세요.

최종 프로젝트 팀원이 가장 기억에 남습니다. 최종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의견이 안 맞을 때도 있었고, 함께 밤을 새우며 밤낮없이 개발했던 모든 과정이 기억에 남습니다. 최종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마치기 위한 보험으로 모임 통장을 만들어 각 30000원씩 입금해 서버비를 충당하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프로젝트가 끝난 후 다섯명이 게임을 하며 개발 외적으로, 사적으로도 친하게 지내는 사이가 될 수 있었습니다. 최종 프로젝트 이후에 진행하는 이력서 작성 주차엔 오프라인으로 만나 프로젝트를 정리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캠프가 끝난 이후, 지금까지도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매일 Zep에 들어와 모각공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백엔드 개발자를 고민하는 후배들에게 하고 싶은 말

Java 공부를 좀 하고 들어오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특히 알고리즘 기본적인 강의를 먼저 제공해, 수강생들이 알고리즘을 풀며 Java에 익숙해진 후 본 캠프를 진행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고민이 끝났나요? 이제 내일배움캠프에서 개발자로의 여정을 시작하세요

국비지원 부트캠프는 인생에 딱 한번 얻을 수 있는 기회입니다. 내일배움캠프는 수강생들이 이 기회를 헛되이 날려보내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교육과정을 준비했습니다. 개발자로 새로운 커리어를 시작하고 싶다면 단단한 의지만 준비해오세요. 내일배움캠프와 함께 보내는 4개월은 인생 최고의 성장 경험이 될 것입니다.
 
 
 
CREDIT
글 | 이지선 내일배움캠프 수료생 편집 | 정효재 팀스파르타 에디터
 
Share article
Subscribe to our newsletter
RSSPowered by inblog